서울시, 공동주택 경비실 태양광발전소 설치 지원2020-05-21 17:06   181   14

  • 서울시, 공동주택 경비실 태양광발전소 설치 지원

    [ 투데이에너지 / 송명규 기자 ]

     

     

    서울시가 근무환경이 열악한 아파트 경비실에 무상으로 태양광 미니발전소 설치에 나선다.

     

     

    서울시는 2018년부터 폭염 및 한파 등에 취약한 공동주택 경비실의 냉·난방 설비 사용부담을 줄일 수 있도록 미니태양광을 무상으로 보급해 오고 있다.

        

     

    2018년 548개소, 2019년 970개소의 경비실에 태양광을 설치했으며 2022년까지 총 4,500개소 보급을 목표로 하고 있다.

        

     

    서울시는 올해 경비실 1,000개소에 태양광 모듈 총 2,000장(1장당 300~325W, 경비실 당 2장씩)을 설치지원할 계획이다.

        

     

    공동주택 경비실은 면적이 대략 6.61~19.83m² 내외로 미니태양광 2장을 설치하면 6평형 벽걸이 에어컨 및 전기스토브는 하루 3시간 이상, 선풍기는 하루 종일 가동 가능한 월 약 60kW의 전기를 생산해 여름 및 겨울철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경비실 미니태양광 설치사업은 제조사가 기존 공급단가보다 인하된 가격으로 보급업체에 자재를 공급하고 보급업체는 설치인력과 기술을 무상으로 제공, 5년간 무상 A/S를 제공하는 방식으로 추진돼 공동주택에서 별도로 부담하는 비용은 없다.

        

     

    서울시는 경비실 태양광 설치를 완료한 보급업체에게는 보조금(일반세대 미니태양광 지원금과 동일 수준)을 지원할 계획이다.

        

     

    참가를 희망하는 업체를 사전 조사한 결과 올해는 (주)파워넷 등 인버터 제조사 2곳과 하모니씨앤씨(주) 등 태양광 보급업체 12곳의 참가가 확정됐다.

        

     

    경비실 미니태양광은 오는 20일부터 6월5일까지 각 자치구 에너지 관련 부서(환경과)를 통해 설치를 희망하는 공동주택을 모집한 뒤 신청 단지에 대한 현장 실사를 거쳐 최종 선정된 경비실에 6월 말부터 설치를 시작할 계획이다.

        

     

    김호성 서울시 녹색에너지과장은 “경비실에 태양광을 설치하기 위해서는 아파트 관리주체의 동의가 필요한 만큼 아파트 주민, 관리사무소 등의 많은 관심과 신청을 부탁드린다”라며 “올 여름 특히 무더위가 예상되는 가운데 우리 사회 에너지 취약계층을 위한 에너지 나눔에 선뜻 함께해주신 태양광 업체 관계자분들께도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아파트라이프] 2020.05.21

    원문_http://www.todayenergy.kr/news/articleView.html?idxno=225084

Comments

  • 임대성
    설치하면 좋다고는하는데 선득설치가 싶지않습니다
    2020-05-24 13:22: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