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충전기 설치' 갈등…눈칫밥 먹는 '전기차'2018-12-18 14:36   5122   60
  •  

    [앵커]

     

    아파트 단지 안에 전기차 충전기를 설치하는 문제를 두고 곳곳에서 갈등이 빚어지고 있습니다.

    전기차를 가지고 있는 사람은 내가 사는 곳에 충전소를 갖고 싶고, 그 외 사람들은 주차공간이 없어지는 것에 반대하고 있는 것입니다.

    밀착카메라로 구혜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아파트 정문 앞에 세워져 있는 차량이 견인됩니다.

    창문에는 전기차 충전시설을 설치해 달라는 글이 붙었습니다.

    아파트의 전기차 충전시설 설치는 입주민대표회의에 결정권한이 있습니다.

    하지만 신청이 반려되자 불만을 품고 아파트 정문을 막은 것입니다.

     

    [아파트 관계자 : 충전기가 고장이 났어요. 그러면 그 비용을 전 주민에게 다 부담을 시킬 것인지 전기차를 갖고 계신 분한테 부담을 시킬 것인지 그런 문제 (때문에)…]

     

    아파트 주차장 한켠에 마련된 전기차 충전기입니다.

    9시간이면 완전충전이 가능한데요.

    전기차 이용자들이 소위 집밥이라고 부르는 이런 거주지 충전은 갖기는 쉽지가 않습니다.

    지난 달 전기차를 구입한 백명훈 씨도 아파트에서 설치를 거절당했습니다.

     

    [백명훈/전기차 차주 : (충전기) 보조금도 지원받기로 다. 저희 아파트는 워낙에 주차공간이 없기 때문에…]

     

    근처 공업사나 관공서를 이용하지만 주기적으로 충전하기 쉽지 않습니다.

     

    [백명훈/전기차 차주 : 외부에 나가면 따로 시간을 마련해야 하니까. 거기 가서 무언가 또 할 걸 마련해야 되고 항상 시간을 할애해야 하니 그게 좀 애로사항이죠.]

     

    최근 전기차 충전기 설치에 대해 공개적으로 비판하는 사례도 늘고 있습니다.

    충전기 설치로 주차 공간이 좁아진다거나, 충전기 관리 자체에 대한 우려를 제기합니다.

    특히 보급률이 낮은 전기차 주인들에게 전용 주차 공간을 주는 것이나 다름없다는 것입니다.

    실제 오래된 아파트일 수록 반대가 심합니다.

     

    서울 강남의 한 아파트입니다.

    주차공간이 없어 낮에도 이중 주차, 도로 주차가 많습니다.

     

    [아파트 관계자 : 했으면 하는 주민은 몇 분 있는데, 일단 장소 자체가 없어요.]

     

    2016년 6월부터는 500세대 이상 신축 아파트의 경우 충전기를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합니다.

    올해 입주한 500여 세대 신축 아파트입니다.

    하지만 충전기가 없어 전기차를 이용하는 사람은 다른 곳에 나가서 충전을 해야 합니다.

    건축 허가를 신청한 날 기준으로 법이 적용되기 때문에 새 아파트들도 대상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지난 9월부터는 전기차 충전구역에 일반 차량이 주차할 경우 과태료 10만 원이 부과됩니다.

    아파트 주차장 등 공동 주차장은 적용받지 않게 됐는데, 전기차 사용자들이 요청한 사항입니다.

     

    [김성태/한국전기차사용자협회 회장 : 거기가 법으로 항상 금지가 됐다 그러면 주차가 굉장히 부족한 상황에서 일반 입주민들은 크게 반발할 게 분명하거든요.]

     

    대안으로 떠오르는 것이 매립형입니다.

    강동구의 한 아파트에서는 동시에 전기차 200여 대가 충전할 수 있습니다.

    전기차 충전기 옆에도 모든 차량이 주차할 수 있습니다.

     

    [유승준/아파트 관리소장 : 전기차분들도 자기 전기차량의 충전량에 대한 불만 없으시고 일반 차량의 주인들도 큰 오해 없으시고…]

     

    도심에 충전소 설치를 더 확대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커지고 있습니다.

    한국의 경우 전기차 충전소 보급률이 높지만, 대부분 접근성이 떨어지기 때문입니다.

    전기차를 살 때 정부와 지자체에서는 많게는 수천만 원의 보조금을 줍니다.

    돈만 줄 것이 아니라 불편함없이 탈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먼저가 아닐까요?

    전기차와 기존 차량이 공생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이 필요해보입니다.

     

     

    출처: JTBC https://goo.gl/UZc2bR

    구혜진(koo@jtbc.co.kr) [영상취재: 이학진,김진광 / 영상편집: 최다희]

Comments

  • 왕게으름
    @114_2501태그 제가 신청해서 작년 8월에 설치해놨어요 이동형충전기 구입하셔서 충전하면 됩니다 글고 저도 전기차동호회 회원입니다 볼트ev입니다
    2019-03-05 20:07:41

  • 마냥
    저도 볼트ev 구입예정인데요 충전기 설치하는 건으로 힘을 모아야할 일이 있다면 적극 동참하겠습니다
    2019-03-01 16:26:56

  • 114_2501
    @Goodjps저 전기차동호회원입니다 전 플러그인 몰고 있어요 집밥 못먹여 회사서 눈치밥 먹고 있습니다 입대위에 충전시설 승인 받을려고 했으나 안되네요 ㅠㅠ
    2019-02-28 13:01:04

  • Goodjps
    @왕게으름같은 고민을 하고 계시는군요. 사검때 전기차량은 코나 한 대 본 것이 다인데요. 혹시 전기차동호회 네이버 카페 회원이신가요? 전 그쪽 회원입니다만. 연락처를 교환하고 보탬이 되어드리고 싶습니다만
    2019-02-25 12:45:29

  • Goodjps
    @114_2501없습니다. 그것때문에 골치입니다. 지하주차장에 콘센트가 하나도 없는데 태그가 있을리가 없죠.....
    2019-02-25 12:13:53

  • 114_2501
    @왕게으름우리 아파트에 태그 있나요?
    2019-02-23 22:12:05

  • 왕게으름
    한번 직접 추진해 보시면 제 맘 아실 듯요 제가 바로 그 전기차 충전태그 설치한 장본인입니다 왜 하필 비싸고 오래걸리는 충전태그밖에 없냐고들 하는데 유류차 사용자에게 전혀 피해를 끼치지 않는거라고 설득하기 위해 충전태그라도 설치하려고 작년 3월 입대의구성전부터 관리사무소 수차례 설득, 파워큐브 신청 및 설치 촉구 수차례, 롯데건설 승인요청 수차례, 한전에 민원넣기 등 전화수십번과 방문수차례하고 증빙서류 다 만들고 혼자서 외로운 싸움을 수개월간 해서 이루어 낸 겁니다 공용충전기도 다들 말로만 하지 마시고 직접 좀 움직여 봅시다 이제는 입대의 안건에 부쳐 승인의결받고 신청하면 됩니다
    2019-02-23 00:38:54

  • Goodjps
    @솬솬아 정말인가요? 저는 태그도 태그지만 공용충전기도 금일 파워큐브에 신청하려 합니다. 큐브차저라고 단거리 운용자에게는 더 싸게 먹히고 태그보다 더 빨리 충전되거든요.
    2019-02-22 07:08:20

  • 쭈니
    무조건설치를 했야할거 같아요
    2019-02-17 19:00:27

  • 솬솬
    @Goodjps파워큐브에 신청하면 전기차 1대당 콘센트5게 보조금 으로 설치 해준다고 해서 우선 파워큐브 쪽에 접수했습니다. 우리 아파트 관리소장님 허락아 있으면 진행 될듯합니다.
    2019-02-11 15:08: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