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분기 서울시민 주택구입 의사2019-03-27   180   17
  • 서울연구원(원장 서왕진)은 ‘1/4분기 서울시 소비자 체감경기와 서울시 택시요금 인상’(정책리포트 제272호)에 대한 조사 결과를 발표하였다.

     

     

     

    서울시민의 체감경기를 대표하는 「소비자태도지수」*는 2019년 1/4분기 93.7로 전 분기 대비 0.7p 하락하였다.

    2019년 「소비자태도지수」의 향방은 주로 민생과 직결된 고용지표나 주택구입태도지수 등에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측된다.

     

     

     

    * 소비자태도지수는 100을 넘으면 경제전망이나 소비지출 전망을 긍정적으로 본다는 뜻이고, 100보다 낮으면 반대

     

     

     

    「소비자태도지수」의 구성요소 중 하나인 「현재생활형편지수」는 전 분기 대비 0.4p 하락한 87.0을 기록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미래생활형편지수」도 전 분기 대비 0.3p 하락한 90.8로 나타났다.

    이는 향후 가계소득 감소, 경기불황, 물가상승, 가계부채 증가 등의 이유로 1년 후 가구 생활형편이 악화될 것으로 보는 가구가 늘어났기 때문이다.

     

     

     

    2019년 1/4분기 서울시민의

    「내구재 구입태도지수」는 전 분기 대비 1.8p 하락한 82.0,

    「주택 구입태도지수」는 전 분기 대비 1.9p 하락한 69.5로 조사되었다.

     

    9.13 부동산 대책 이후 각종 규제 정책의 영향으로 주택거래가 정체되고 집값의 추가 하락을 기대하는 시민들이 주택구입을 미루면서

    매수심리가 꺾인 것을 반영한 것으로 보인다. 

     

     

    [아파트라이프] 2019.3.26.

    원문 http://www.jay.or.kr/ab-1427-832

     

Comments

  • 댓글이 없습니다.